블로그 이미지
초보티

parannom.com.. Ti에도 도착

Rss feed Tistory
내 얘기 2008. 1. 20. 19:55

감기..

감기에 걸려서 집에서 쉬고 있는 중이야.(주말이라 당연히 쉬는 거지만..)
감기에 걸리면 제일 먼저 목이 칼칼해져.
그 후에 콧물이던 기침이던 외부에 보이는 증세가 시작되지.
목이 칼칼할때부터 푸욱 자야하는데.. 직장인이 그런게 가능할리가 없지.

감기는 전염성이지만, 호흡기를 통해서보다 입으로 전염되는 경우가 더 많아.
그래서 아이들의 손만 잘 씻도록 해도 감기가 확 줄어들지.
나의 경우도 열심히 예방했다만.....
회사에서 내 얼굴에 대고 기침해대는데 당해낼 재간이 없지..

약을 먹는다고 병원에 간다고 감기가 낫지 않아.
감기 치료제는 아직 개발되지 않았거든.
그저 증세를 호전시키는 정도의 약물을 투여받는거지.
기침을 덜하게 한다던가 콧물이 덜 나오게 한다던가 말야.
하지만, 기침과 콧물은 병원균에 대한 몸의 저항반응이기 때문에 너무 억제하면 오히려 폐렴으로 발전하거나 할 수도 있지.
그래서 그냥 쉬는게 좋은데..

그리고 병원은 내과를 가야해.
이비인후과에 가야한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꽤 많은가 본데 말야.
일반 바이러스성 질병이기때문에 내과에 가서 진찰을 받는게 좋아.
게다가 감기와 비슷하게 진행되는 내과적 질병이 많기 때문에 내과는 필수지.
내과 다음에 목을 가라앉히거나 코를 뻥~뚫어주고 싶으면 이비인후과에 가면 되지.

그래서..
나는 감기로 주말을 다 날려버린거지.
할 일 많은데 자는데 다 써버렸어..ㅜㅜ

TOTAL 193,189 TODAY 0